요실금이란?
   
 

자신의 의도와는 상관없이 갑자기 소변이 흘러 나오는 현상, 원인도 다양하고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있을
수 있지만 주로 중년 이후의 여성에게 흔합니다. 성인 여성의 30-40%, 40대 여성의 20%이상이 요실금으
로 고민하고 있습니다.

   
요실금의 종류와 원인
   
 

<긴장성 요금실>

기침을 하거나 웃을 때처럼 배에 힘이 가해지면 나타나는 요실금으로 여성 요실금에서 가장 흔한 형태,
소변이 새는 것을 방지하도록 요도를 지탱하는 역할을 하는 골반 근육이 약해져 밑으로 처지거나, 혹은
요도가 닫히는 능력이 떨어진 경우에 발생합니다.
원인은 주로 반복되는 출산, 천식 같은 지속적 기침을 유발하는 질환이나 비만, 폐경과 함께 나타나기도
합니다.

<절박성 요금실>

갑자기 참을 수 없이 소변이 마려운 증상이 있고, 화장실에 가거나 속옷을 내리기도 전에 소변이 흘러나
오는 증상, 방광에 소변이 충분히 차지 않은 상태에서 방광이 저절로 수축하여 발생합니다. 급성 방광염,
신경질환, 당뇨병, 방광 출구 폐색과 같은 질병이 그 원인이 될 때로 있지만 단독으로 생기기도 합니다.

<익류성 요금실>

방광에 소변이 가득 차 더 이상 저장할 수 없어 소변이 넘쳐 흐르는 경우입니다. 방광 수축력 상실이나 요
도 폐색이 원인이 됩니다. 당뇨, 말초 신경질환, 자궁 적출술 이후에 주로 발생합니다.

   
치료방법
   
 

<약물치료>
소변의 저장과 배출을 담당하는 방광의 평활근을 안정시키고 요도의 괄약근 수축력을 높이기 위하여 투
여합니다.

<페서리 삽입>
질에 실리콘으로 만든 페서리를 삽입하기도 합니다. 느슨해진 방광을 들어 올려주는 페서리는 끼고 빼기
간편하고, 긴장성 요실금에 효과가 있습니다.

<골반 근육 운동>
요도와 질, 항문을 오므리는 운동, 오랜 기간이 지나야 효과를 볼수 있고 완치 후에도 지속적으로 해나가
야 합니다. 이런 골반 근육 운동을 잘 하지 못하는 환자들은 저자극 전기 치료를 받습니다. 전기를 이용해
서 불수의근을 강제로 움직이게 함으로써 운동 요법의 효과를 얻어내는 것입니다. 바이오피드백으로 환
자가 자신의 골반 근육이 수축할 때 근전도 등이 어떻게변하는가를 모니터를 통해 직접 보게 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이 방법을 이용하면 자기에게 알맞은 골반 근육 운동법을 스스로 찾을수 있습니다.

<수술치료>
비수술적 치료로 완치되지 않을 때 시행. 약 80%정도의 성공률을 보입니다. 요실금의 증상이나 원인에
따라 개복 수술을 할 수도 있고 복강경을 이용하거나 질이나 요도를 통해 수술할 수도 있습니다.

   
체크포인트
 
 

<요실금 예방법>
비만은 요실금에 해롭습니다. 규칙적인 운동으로 적정한 체중을 유지해야 합니다. 수영이나 에어로빅보
다는 가벼운 등산이 좋습니다. 맵고 짠 자극성 음식은 방광을 자극하므로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규칙적으로 배변하는 습관을 기르도록 하십시오. 약도 가급적 가려 먹어야 합니다.
감기약, 혈압강하제는 요도 압력을 변화시키고 이뇨제는 소변량을 증가시키며 항히스타민제나 항우울제
등은 방광 수축을 억제시키기 때문입니다. 임산부의 경우는 출산 직후부터 골반근육 운동을 시작하는 것
이 좋고, 쪼그리고 앉아 일하는 일이 없도록 하십시오.

   
요실금&질부이완증 예방하는 하루 10분 체조법
   
 

여성은 생식기와 비뇨기가 붙어 있는 독특한 생리구조를 가지고 있으므로 요실금과 질부이완증은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는 질병입니다. 간단한 체조로 두 가지 질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어느 자세에서건 항문과 질을 오므리는 기분으로 힘을 줍니다. 다섯을 센 다음 서서히 힘을 뺍니다.
이를 10회 반복합니다. 이것을 하루 4-6차례 이상 반복합니다. 이때 둔부와 하복부에는 힘을 주어서는 안
됩니다.

   
전문가 어드바이스
   
 

<요실금은 우울증을 부를 수도 있습니다>

대부분 요실금을 노화에 따른 당연한 현상이라고 받아들이거나 수치스러운 병으로 생각하여 감추려는 경
향이 있습니다. 요실금은 분명 병적인 상태이긴 하지만 그렇다고 부끄럽게 여길것도 아닙니다. 전세계적
으로 1억 이상의 여성이 경험하고 있는 가장 흔한 여성질환중 하나입니다.

요실금을 자주 경험하다 보면 누구나 당황하고 수치심을 느껴 요실금을 유발하는 활동등을 제한하게 됩
니다. 화장실에 강박관념을 갖게 된다든지, 운동이나 외출을 삼가는 경우가 생깁니다. 심하면 사회생활
에 지장을 받고 우울증에 빠지기도 합니다. 산부인과나 비뇨기과 전문의와 상담하여 하루라도 빨리 치료
를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서울 금천구 시흥5동 835-31호(새주소명:금천구 독산로14길 3)T : 02-802-6555  
Copyright ⓒ 2002 고상덕 산부인과 All rights reserved.